Deprecated: jetpack_check_mobile used for foundation_override_jetpack_check_mobile는 버전 때부터 대체할 내용이 없이 사용중단되었습니다. in /var/www/html/wp-includes/functions.php on line 4723
2016 글라스고 방문기 11일차_1.23 – 9035log

2016 글라스고 방문기 11일차_1.23

침대버스에서 비몽사몽간에 눈을 떠보니 아침 7:50.
“어 이상하다. 글라스고에 도착 예정시간이 7:00인데 왜 아직 버스가 달리고 있지?”
이상해서 핸드폰을 켜고 구글지도를 켜 보니 버스는 아직 글라스고를 향해 달리는 중이었다.나중에 들으니 버스가 출발 전에 고장이 나서 고치느라 새벽 2시가 되서야 출발했단다.
버스에 눕자마자 잠들어 버린 나로서는 알 턱이 없었던 것. ㅠㅠ

결국 9시가 좀 넘은 시간에 글라스고에 도착. 한인교회당으로 이동해서 간단하게 씻고 큐티하고 식사. 그 와중에도 집중인터뷰는 빼먹지 않는 센스.
오늘의 주인공인 민제!

2016-01-23 08-46-05_resize 2016-01-23 08-48-03_resize 2016-01-23 08-48-24_resize 2016-01-23 08-49-19_resize

드디어 도착.
드디어 도착.

2016-01-23 09-26-23_resize 2016-01-23 09-26-33_2_resize 2016-01-23 09-37-40_resize

건물 전체가 다 영화관이란다.
건물 전체가 다 영화관이란다.

2016-01-23 09-52-45_resize 2016-01-23 09-53-54_resize 2016-01-23 09-53-57_resize 2016-01-23 09-54-07_resize 2016-01-23 09-54-16_resize 2016-01-23 09-54-20_resize 2016-01-23 09-54-36_resize 2016-01-23 09-55-40_resize 2016-01-23 09-56-23_resize 2016-01-23 10-00-17_resize 2016-01-23 10-02-04_resize 2016-01-23 10-03-14_resize 2016-01-23 10-03-17_1_resize

토요읾마다 생기는 시장
토요읾마다 생기는 시장

2016-01-23 10-04-33_resize 2016-01-23 10-04-42_resize 2016-01-23 10-04-45_resize 2016-01-23 10-04-50_resize 2016-01-23 11-23-41_resize 2016-01-23 11-23-46_resize 2016-01-23 11-23-51_resize 2016-01-23 11-51-22_1_resize 2016-01-23 11-51-22_2_resize 2016-01-23 11-51-24_resize 2016-01-23 11-51-27_resize 2016-01-23 12-29-11_resize

오후에는 시내에 나갈 수 있는 마지막 시간이어서 다같이 시내에 나가서 필요한 선물을 구입하고 쇼핑을 했다.
처음 왔을 때 다들 살 것 없다는 식이더니 다들 난리 났음ㅎㅎ

2016-01-23 13-45-55_resize 2016-01-23 13-46-45_resize 2016-01-23 13-55-28_resize 2016-01-23 13-59-46_resize 2016-01-23 14-02-50_resize 2016-01-23 14-03-31_resize 2016-01-23 14-03-48_resize 2016-01-23 14-04-01_resize

작년에도 봤던 타악연주팀. 작년에는 동전 모금하더니 이번에는 음반판다. 음반도 내고 오올~~~
작년에도 봤던 타악연주팀. 작년에는 동전 모금하더니 이번에는 음반판다. 음반도 내고 오올~~~

2016-01-23 14-04-04_resize 2016-01-23 14-04-32_resize 2016-01-23 14-05-28_resize 2016-01-23 14-08-50_resize 2016-01-23 14-08-55_resize 2016-01-23 14-11-11_resize 2016-01-23 14-11-42_resize 2016-01-23 14-12-14_resize 2016-01-23 14-12-17_resize 2016-01-23 14-12-19_resize 2016-01-23 14-12-21_resize 2016-01-23 14-12-53_resize 2016-01-23 14-13-10_resize 2016-01-23 14-13-25_resize 2016-01-23 14-13-32_resize 2016-01-23 14-13-39_resize 2016-01-23 14-13-51_resize 2016-01-23 14-14-15_resize 2016-01-23 14-18-51_resize 2016-01-23 14-20-13_resize 2016-01-23 14-20-37_resize 2016-01-23 14-23-01_resize 2016-01-23 14-31-57_resize 2016-01-23 14-33-35_resize 2016-01-23 14-35-14_resize 2016-01-23 14-42-15_resize 2016-01-23 14-42-22_resize 2016-01-23 15-04-54_resize 2016-01-23 15-04-59_resize 2016-01-23 15-05-22_resize 2016-01-23 15-07-36_resize 2016-01-23 15-08-06_resize 2016-01-23 15-09-39_resize 2016-01-23 15-26-08_resize 2016-01-23 15-26-18_resize 2016-01-23 15-26-27_resize 2016-01-23 15-26-31_resize 2016-01-23 15-27-42_resize 2016-01-23 15-28-17_resize 2016-01-23 15-33-20_resize 2016-01-23 15-46-36_resize 2016-01-23 16-04-00_resize 2016-01-23 16-04-04_resize 2016-01-23 16-04-52_resize

시내 돌다 힘빠져서 결국 다같이 스타벅스에 모여서 당 충전!

2016-01-23 16-09-49_resize 2016-01-23 16-10-14_resize 2016-01-23 16-18-58_resize 2016-01-23 16-19-06_resize 2016-01-23 16-19-13_resize 2016-01-23 16-38-38_1_resize 2016-01-23 16-38-38_2_resize 2016-01-23 16-38-41_resize 2016-01-23 16-39-10_resize 2016-01-23 16-51-39_resize 2016-01-23 16-51-48_resize

오늘 저녁식사는 집사님 3가정이 함께 식사를 대접해 주셨다. 메뉴는 무려 삼겹살.
글라스고 와서 삼겹살 먹는게 우리 팀 전통이 될 모양이다. 두툼한 삼겹살 구우면서 다들 얼굴이 감동모드.
정말 감사한 섬김.

2016-01-23 17-14-33_resize 2016-01-23 17-14-37_resize 2016-01-23 17-14-40_resize 2016-01-23 17-17-38_resize 2016-01-23 17-17-44_resize 2016-01-23 17-19-39_resize 2016-01-23 17-20-05_resize 2016-01-23 17-22-53_resize 2016-01-23 17-26-09_resize 2016-01-23 17-26-21_resize 2016-01-23 17-26-32_resize 2016-01-23 17-26-40_resize 2016-01-23 17-26-55_resize 2016-01-23 17-27-14_resize 2016-01-23 17-27-26_resize 2016-01-23 17-27-44_resize 2016-01-23 18-02-27_resize 2016-01-23 18-09-49_resize 2016-01-23 18-09-53_resize 2016-01-23 18-09-59_resize 2016-01-23 18-10-02_resize 2016-01-23 18-10-06_resize 2016-01-23 18-10-14_resize 2016-01-23 18-10-22_resize 2016-01-23 18-11-03_resize 2016-01-23 19-18-09_resize

 

reply2

0 0 vote
Article Rating
Subscribe
Notify of
guest

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.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.

1 Comment
Oldest
Newest Most Voted
Inline Feedbacks
View all comments
니모
니모
4 years ago

하하하~^^ 강행군에도 다들 얼굴표정이 활기있는 것을 보면 하나님의 은혜입니다. 타악기연주하는 분들 러시아 파사데나 털모자 같은걸 쓰고도 반팔입고 연주하는 모습이 인상적이네요^^ 이름없는 숱한 아름다운 섬김의 손길.들.. 주님의 한없는 축복을 기도하며 견딜수 없는 주님의 은혜에 감사드립니다. 주의 형제자매님, 모두모두 사랑합니다.

1
0
Would love your thoughts, please comment.x
()
x