예원이가 그린 아빠

스케치북을 꺼내놓고 콧노래 불러가며 그림을 그리던 예원이가
“아 이번엔 아빠 그린다”하더니 잠시 후에 만들어낸 결과물….
짜슥 많이 컷네…

2013-10-24 21.21.37

Leave a Reply

avatar

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.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.

  Subscribe  
Notify of